호반건설 '국세 1천억 원 탑' 수상

2019-03-05 15:39:50

- 건설업계 2013년 이후 6년만

▲납세자의 날 수상 단체사진(가운데 한승희 국세청장, 오른쪽에서 두번째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 호반건설



[프라임경제] 호반건설(회장 김상열)은 4일 서울 코엑스(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53회 납세자의 날' 기념식에서 '국세 1천억 원 탑'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고액 납세의 탑'은 연간 납세액이 1000억원을 처음 넘거나 종전 최고 납부세액보다 1000억원 이상 증가한 법인에게 대통령 명의로 수여하는 기념탑이다.

지난 2004년부터 매년 납세의 날을 맞아 해당 기업들에게 수여하고 있으며, 호반건설의 이번 수상은 2013년 이후 건설업계에서는 6년만의 수상이다. 

기획재정부가 주관한 이날 시상식에는 모범 납세자, 모범 기업 등 훈‧포장 수상자들과 가족·대한상공회의소·국세청·관세청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은 "호반건설은 기업의 의무를 성실히 수행해 오고 있는데, 이로 인해 명예로운 1000억원 탑을 수상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모범 납세 기업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