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글로벌로지스, 루게릭병 환우 돕기 동참

2019-03-08 16:06:55

- 아이스버킷 챌린지 진행…롯데그룹 전 계열사 참여

▲ⓒ 롯데글로벌로지스

[프라임경제] 롯데글로벌로지스는 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박찬복 롯데글로벌로지스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50명이 루게릭병 환우를 위한 아이스버킷 챌린지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롯데그룹은 루게릭병 환우를 위해 전 계열사가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문영표 롯데마트 대표이사의 지목을 받아 12번째로 챌린지에 참여했다.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에 대한 관심을 주목시키고 기부문화 활성화를 위해 실시되는 행사로 찬물을 뒤집어썼을 때 근육이 위축되는 감각으로 루게릭병 환우의 고통을 간접 경험할 수 있게 된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아이스버킷 챌린지와 함께 승일재단에 40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하고 다음 행사참여 계열사로 롯데알미늄을 지목했다.

박찬복 롯데글로벌로지스 대표이사는 "찬물을 뒤집어 썼지만 따뜻한 마음을 함께 나눌 수 있어 행복하다"며 "동참해 준 임직원들께 감사하고 루게릭병 환우들에게 우리의 따뜻함이 전해져 힘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노병우 기자 rbu@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