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정준양 전 포스코 회장 '산토스CMI 인수' 강행…수백억 손실

2019-03-14 17:07:18




























[프라임경제] 2011년 2월 800억원에 인수한 EPC에쿼티스·산토스CMI의 부실책임이 정준양 전 포스코 회장에게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박성현 기자 psh@new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