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LH공사 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정보 제공

2019-04-04 09:34:48

- 1분기 전국 11개지역 4740호 공급 예정

▲2019년 LH행복주택 1분기 모집 단지. ⓒ 다방



[프라임경제] 부동산 O2O 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대표 한유순, 유형석)는 다방 플랫폼을 통해 LH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의 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정보를 제공한다고 4일 밝혔다.

다방은 지난해 모바일 부동산 플랫폼 최초로 LH와 업무 제휴를 체결, 사용자들에게 공공임대 정보를 공식적으로 제공해 왔다. 다방은 올해에도 연간 LH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정보를 순차적으로 안내할 예정이다.

올해는 LH행복주택 1분기 공급분인 전국 11개 지역 4740호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공급 내용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수도권 7곳(3202호) △비수도권 4곳(1538호)으로 구성되며, 청약 접수는 4월 10~18일, 입주는 11월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정보는 다방 서비스 내의 분양 정보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대학생·청년·신혼부부 등 행복주택 공급대상의 이해를 돕기 위해 △평면도 △임대료 △분양 일정 △위치 및 주변 편의시설 등 부문별로 세분화해 안내한다. 

다방은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기술을 결합한 3D 스마트뷰 서비스를 통해 직접 모델하우스에 방문한 것과 같은 생생한 입체 영상도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행복주택은 청년·신혼부부 등 주거약자의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해 인근지역 시세의 60~80% 수준으로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같은 타입이라도 공급대상에 따라 금액이 차등 적용된다.

△대학생·청년·산업단지 근로자는 최대 6년 △신혼부부·한부모 가족은 최대 6~10년 △주거안정지원 계층(취약·노인계층)은 최대 20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

한유순 스테이션3 대표는 "다방이 모바일 부동산 플랫폼 중 유일하게 행복주택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만큼 주거비 부담으로 고민하고 있는 대학생, 신혼부부 등의 호응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다방은 사용자들의 주거지 선택에 도움 될 수 있도록 공공임대, 공공분양 등 다양한 정보를 적극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