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강원 산불 피해 복구' 아낌 없는 직·간접 지원

2019-04-10 10:22:48

- 성금 5억원 기탁…600명 규모 임직원 자원봉사단 파견

[프라임경제] 한화그룹이 4월 초 발생한 강원지역 산불 피해지역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성금 5억원을 기탁하고, 600명 규모에 달하는 임직원 자원봉사단을 모집해 파견한다.

한화그룹 계열사 임직원 600명으로 구성된 자원봉사단은 피해규모가 큰 강원도 속초시와 고성군 일대 피해지역을 중심으로 환경정화 및 시설복구 등 활동을 펼친다. 화재피해 조사가 마무리 되는 즉시 본격 복구 지원활동을 나설 계획이다. 

또 한화그룹 소속 계열사별로 이재민들 생활 지원을 위한 다양한 물품 및 서비스 지원에도 나선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및 한화디펜스 등 창원지역 5개사는 10일 오후 이재민들을 위한 활동복 및 운동화 200세트 등 생활용품을 지원한다. 한화토탈의 경우 세탁차량 1대를 대여하고 급식차량을 지원하며, 한화생명은 피해를 입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보험료 납입 및 대출원리금, 이자 상환을 6개월간 유예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설악 리조트 내 시네라마(영화세트장) 전소, 야외음식업장 소실, 골프장 일부손실 등 이번 화재 직접 피해를 입었음에도, 공동모금회를 통해 피해 복구 지원에 나선 자원봉사자 약 500명에게 객실 100여개를 무상 제공하기로 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