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봄날 빨간 홍도화 매력 '흠뻑’

2019-04-10 16:04:29

- 이서면 은교리 홍도원, 12일부터 14일까지 꽃 축제

▲만개한 홍도화 모습. ⓒ 완주군

[프라임경제] 완주군 이서면에 빨간 빛이 물들어 상춘객을 유혹하고 있다.

10일 완주군 이서면은 은교리에 소재하고 있는 홍도원(대표 김영용)이 개복숭아(홍도화) 꽃 나들이 행사를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홍도원 홍도화 꽃의 아름다움은 입소문을 타고 방문객들의 숫자가 점차 늘어가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웰빙식품으로 떠오르며 각광 받고 있는 개복숭아 효소 및 개복숭아 활용 음식을 시식할 수 있다.

또한, 개복숭아 효소와 열매 및 잎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획 행사도 가질 예정이다.

홍도화는 꽃잎이 떨어지고 매실과에 해당하는 개복숭아 열매를 맺으며 모양이 좋지는 않으나 약효가 뛰어나 새로운 웰빙 식품으로 각광받고 있다.

맛이 매우 달고 시며 유기산 및 알코올류, 펙틴 등 섬유소질이 풍부해 다이어트 및 기관지에도 효과가 좋다.

김영용 홍도원 대표는 "가족은 물론 연인들이 함께 방문해 붉은 홍도화의 매력을 느끼길 바란다"며 "효소 시식을 통해 건강까지 챙기면서 아름다운 추억을 많이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