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 16기 발대식 '본격 활동'

2019-05-03 17:12:46

- 실무경험·교육기회제공 매력요소 속 사회공헌활동 예정

▲3일 대우건설 본사에서는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 16기가 발대식을 가지고 본격 활동을 시작했다. ⓒ 대우건설



[프라임경제] 대우건설은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이하 대대홍)' 16기가 3일 광화문 대우건설 본사에서 발대식을 가지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고밝혔다.

서류전형부터 면접까지 치열한 경쟁을 뚫고 합격한 총 30명의 참여자들은 5월3일부터 10월까지 약 5개월간 개인 블로그 및 SNS 홍보활동과 다양한 주제의 온오프라인 팀 활동을 경험하게 된다.

참여자들은 '리뉴얼 푸르지오 홍보' 활동을 통해 직접 브랜드 홍보영상과 CF를 만들고 오프라인 홍보 캠페인 기획 및 활동영상을 제작해 홍보활동을 펼치게 될 예정이다. 

건설업 특성을 살린 사회공헌활동인 '환경개선 CSR'은 각 팀 별로 집배원 휴게시설 개선, 소외계층 집 고치기 활동 등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활동이다. 

이외에도 △대우건설 임직원 직무 인터뷰 △일반인 대상 명절 이벤트 진행 △SNS 콘텐츠 기획 교육 △사진촬영 및 영상 콘텐츠 교육 △기술연구원 및 현장 견학 등 대학생들이 관심을 많이 가지는 실무부터 교육까지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은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는 지난 2009년 시작된 건설업계 최초 대학생 홍보대사 활동으로 지난해까지 총 15기(615명)를 배출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그동안 대대홍은 △CSR 활동 '쓰레기를 대우해줘' △대우건설米재배 △애완동물 러브하우스 제작 △남산꽃길걷기행사참여 △모의 스타트업 활동 등 매년 새로운 프로그램으로 대학생들에게 다양한 체험과 성장 기회를 제공하며 대표적인 대외활동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