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IBK창공(創工) 구로 2기' 육성 나서

2019-05-03 23:16:45

- 20개 기업에 사무공간 등 금융·비금융 서비스 지원

[프라임경제] 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IBK창공(創工) 구로 2기' 입소식을 열고 육성에 나섰다고 3일 밝혔다.

▲지난 2일 IBK창공 구로센터에서 열린 'IBK창공 구로 2기 입소식'에서 최석호 IBK기업은행 기업고객그룹 부행장과 선발 기업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기업은행


IBK창공은 창업기업이 성공적인 사업모델을 구축할 수 있도록 △투‧융자 △컨설팅 △사무공간 등의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지원하는 기업은행의 창업육성 플랫폼이다.

이번 구로 2기 모집에는 306개 기업이 지원했으며 15:1의 경쟁률을 뚫고 20개 기업이 최종 선발됐다. 

AI(인공지능)·IT(정보통신)·친환경제품 등 기술력과 시장성을 겸비한 기업들이 선발됐으며, 이달부터 9월까지 5개월 동안 IBK창공의 창업육성 프로그램을 지원받는다.

기업은행은 선발기업에게 △공유오피스 형태의 사무공간 △액셀러레이터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와 연계한 1:1 멘토링 △투자유치를 위한 데모데이 △판로개척 등을 지원한다. 

아울러 우수기업을 선발해 최대 5억원의 직접투자와 후속 투자도 진행할 계획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창업기업의 핵심역량 강화를 위한 여정이 시작됐다"며 "최종 선발기업에게 최적의 금융지원과 창업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