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나눔재단, 조계종에 난치병 어린이 치료비 기부

2019-05-08 18:34:09

- 국내 난치병 어린이 7명의 치료비 사용 예정

[프라임경제] 하나금융나눔재단(이사장 함영주)이 8일 오후 대한 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을 방문해 난치병 어린이 치료비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하나금융나눔재단은 지난 4월23일 조계사를 시작으로 전국 조계종 산하 주요 사찰에서 동시에 진행한 '난치병어린이 지원 3000배 철야정진' 모금 캠페인에 뜻을 같이 하고자 성금을 전달했으며, 성금은 7명의 국내 난치병 어린이의 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8일 함영주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사진 오른쪽에서 두번째)이 원행 조계종 총무원장(사진 오른쪽에서 세번째)및 관계자들과 난치병 어린이 치료비를 전달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KEB하나금융그룹


'난치병어린이 지원 3000배 철야정진' 행사는 국내·외 난치병 어린이의 쾌유를 기원하고, 치료비를 모금하기 위해 지난 2001년 시작된 이래 올해로 19회째를 맞았다. 지금까지 행사를 통해 조계종사회복지재단은 총 420명의 난치병 어린이들에게 총 11억5000여만원의 치료비를 전달했다.

함영주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은 "난치병 어린이들이 용기를 잃지 않고, 하루 빨리 건강을 회복할 수 있기를 응원한다"며 "하나금융 임직원들과 조계종 관계자 여러분들의 따뜻한 마음이 어린 환우들과 가족들에게 희망의 빛으로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원행 조계종 총무원장은 "하나금융나눔재단의 귀한 마음을 난치병 어린이들과 가족들에게 잘 전달하겠다"며 "어린이들이 어떠한 어려움 속에서도 절망하지 않도록 다같이 힘을 합해 사랑으로 나누며 희망을 키워주자"고 축사를 전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