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잡한 종합소득세 신고 '114에서 빠르게'

2019-05-09 10:43:26

- 관할 세무서 및 전문 세무대리인 안내 서비스 제공

[프라임경제] 번호안내 114를 운영하는 KT IS(대표 이응호)와 KT CS(대표 양승규)는 5월 종합소득세(이하 종소세) 신고 기간을 맞아 관할 세무서 및 전문 세무대리인 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일 밝혔다.

▲KT IS와 KT CS는 종합소득세 신고를 지원하기 위해 관할 세무서와 전문 세무대리인 안내 서비스를 제공한다. ⓒ KT IS, KT CS

종소세 신고는 지난해 벌어들인 근로, 이자, 배당, 연금 등의 소득을 모두 합해 세액을 재정산하고 신고, 납부하는 것을 말한다. 프리랜서를 포함한 개인사업자는 필수로 진행해야 한다. 특히 회사에서 월급을 받는 근로 소득자라도 임대 등 기타 소득이 발생한 경우 신고의 의무가 있다.

종소세 신고기간인 5월에는 번호안내 114에 관련 문의가 급증한다. KT IS와 KT CS에 따르면 지난해 5월 한달 간 번호안내 114로 인입된 종소세와 종소세 신고에 대한 문의건수는 약 30만건으로 평상시 대비 2.3배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매년 달라지는 소득액과 복잡한 세법 탓에 납세자들이 종소세 신고 준비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번호안내 114는 종합소득세 신고 기간 동안 세무 신고에 어려움을 느끼는 고객들을 위해 관할 세무서 및 전문 세무대리인을 안내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안내를 원하는 고객은 유선전화에서는 114를, 스마트폰에서는 지역번호와 함께 114를 누르면 즉시 이용 가능하다.

김한성 KT IS 114사업본부장은 "소상공인들의 보다 편리한 사업 지원을 위해 이번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번호안내 114는 앞으로도 고객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번호안내 114는 종합소득세 외에도 부가가치세, 종합부동산세 등 시기별 진행되는 다양한 세금 신고 관련 문의도 안내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