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손보 '재난위치 식별도로' 도색 봉사활동 실시

2019-05-09 11:49:58

- 화재취약지역 인명·재산피해 경감 위한 사회공헌 진행

[프라임경제] 롯데손해보험(000400, 대표 김현수) 샤롯데봉사단이 '재난위치 식별도로' 설치비 지원과 함께 도색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롯데손해보험이 '재난위치 식별도로' 도색 봉사를 실시했다. ⓒ 롯데손해보험

지난 8일 실시한 이번 봉사활동은 롯데손해보험이 서울 중부소방서,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남대문 인근 쪽방촌을 포함한 화재취약지역 재난 발생 시 인명 및 재산피해를 경감하고자 진행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재난위치 식별도로'란, 화재를 비롯한 재난 발생 시 119 신고와 소방대의 출동이 정확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도로상에 유색페인트로 일정 구역을 표시해 두는 것을 말한다.

이희근 샤롯데봉사단 대리는 "이번 봉사활동으로 '재난위치 식별도로'의 중요성을 깨닫게 됐다.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 참여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손보는 사회공헌 전담 조직을 구성해 사회공헌 활동의 영역을 넓혀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로 사회적 책임을 실천한다는 계획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