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물 나눔"…라네즈 '리필 미' 사회공헌 캠페인 전개

2019-05-10 10:42:05

[프라임경제] 라네즈는 물 부족 국가에 '착한 물'을 나누는 사회공헌 캠페인 '리필 미(Refill Me)'를 12일부터 6월15일까지 전개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2016년 첫 선을 보인 리필 미(Refill Me) 캠페인은 친환경 소재의 리필 미 보틀을 사용해 나를 생기 있게 채우는 것은 물론 환경까지 보호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리필 미 보틀은 라네즈 제품 구매 시 한정 수량 증정하며 판매 수익금 일부는 국제구호개발 NGO 팀앤팀을 통해 아프리카 케냐 지역 내 수도 설치 및 보건 위생 사업 지원에 사용된다.

▲라네즈가 물 부족 국가에 '착한 물'을 나누는 사회공헌 캠페인 '리필 미'를 12일부터 6월15일까지 전개한다. ⓒ 아모레퍼시픽


12일부터 31일까지 전국 아리따움 매장과 라네즈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워터뱅크 에센스 또는 크림 구매 시 한정 수량으로 리필 미 보틀 DIY세트를 만날 수 있다. 

DIY세트는 친환경 소재의 사각 보틀과 함께 '리필 미' 캠페인의 트레이드 마크인 물방울 스티커를 포함해 나만의 보틀로 꾸밀 수 있다. 또한, 6월15일까지 리필 미 보틀 이미지를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워터뱅크 하이드로 에센스 본품 또는 샘플 키트 3종을 증정한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