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 필리핀 건설사업 진출"

2019-05-13 17:43:44

- 426억원 규모 광케이블 매설공사…"올 상반기 내 '유라시아 TF' 출범"

[프라임경제] 한국테크놀로지(053590)는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이 필리핀 건설 사업에 본격 진출한다고 13일 밝혔다.

대우조선해양건설-KT 컨소시엄이 필리핀 CONVERGE사와 광케이블 매설공사 계약을 체결하면서 필리핀 건설 사업에 본격 진출하게 됐다. 

이번에 체결된 계약은 필리핀 Luzon섬 일대에 초장거리의 광케이블을 설치하는 것이다. 총 1569km의 광케이블을 매설하는 대규모 공사로 공사비는 미화 약 3700불(한화 약 426억원)이며 공사기간은 약 22개월이다.

이번 공사를 발주한 필리핀 CONVERGE는 주로 인터넷 서비스와 데이터 센터 구축 등의 사업을 진행하는 기업으로 필리핀 16개 지역, 82개 도시에 1만2000km의 서비스 망을 형성하고 있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올 상반기 내 해외 건설 수주를 전문으로 하는 '유라시아 TF'를 출범시킬 계획이다. 유라시아 전체 지역의 건설수주를 커버할 수 있는 사업구조를 만들어 해외 건설 수주 강화에 나선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최근 대통령 순방 경제사절단에 참여해 우즈벡 철도청과 회담을 갖고 우즈벡 주요 역사를 한국식 역사로 바꾸는 프로젝트 추진에 뜻을 같이 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대우조선해양건설 수주잔고는 올해 3월 기준 약 7424억원으로 이번 수주를 더하면 거의 8000억원에 이르게 돼 올해 수주잔고 1조원 달성이 무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