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오창각리 지역주택조합 주상복합 프로젝트 수주

2019-05-14 15:58:40

- 올해 첫 도시정비사업, 총 도급금액 1400억원

▲오창각리 지역주택조합 주상복합 프로젝트 조감도. ⓒ 반도건설



[프라임경제] 반도건설은 지난 11일 오창과학단지 내 '오창각리 지역주택조합 주상복합 프로젝트' 조합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반도건설의 올해 첫 도시정비사업 수주다. 반도건설은 지난해에 '울산 우정지역주택조합 주상복합신축사업'과 '남양주 지금·도농2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 주상복합 프로젝트'를 차례로 수주한 바 있다.

'오창각리 지역주택조합 주상복합 프로젝트'은 청주 오창읍 각리 일대에 지하 4층~지상 25층, 7개동, 아파트 572세대와 판매시설 및 체육시설을 짓는 주상복합 신축사업으로, 총 도급금액은 약 1400억원이다.

전용면적별로는 △59m2 250세대 △74m2 74세대 △84m2 248세대 총 572세대로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타입으로 구성되며 올 하반기에 착공 예정이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오창각리 지역주택조합 사업은 아파트 최고 25층과 별도 상업시설로 구성된 종합 스포츠 아파트 복합단지로써 인근 지역의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업성 있는 곳을 면밀히 검토하여 전국적으로 재건축, 재개발, 지역주택조합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수주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