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면세점, DFNI 어워즈서 2관왕…글로벌 경쟁력 입증

2019-05-15 11:52:38

- '올해의 아시아태평양 면세점·올해의 신규 매장' 선정

[프라임경제] 신라면세점은 지난 14일 싱가포르 마리나배이샌즈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DFNI 아시아 어워즈(DFNI Asia Awards)'에서 '올해의 아시아태평양 면세점'과 '올해의 신규 매장'에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올해의 아시아태평양 면세점'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면세점을 운영하는 사업자 중 수익성, 상품 구성, 고객 서비스 등이 뛰어난 사업자에게 주는 상이다. 

'올해의 신규 매장'은 지난해 새로 운영을 시작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면세점 중 △△인테리어 △유통 능력 △수익성 고객 서비스 등이 뛰어난 사업장을 선정해 주는 상이다.

▲신라면세점이 지난 14일 싱가포르 마리나배이샌즈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DFNI 아시아 어워즈'에서 '올해의 아시아태평양 면세점'과 '올해의 신규 매장'에 선정됐다. ⓒ 신라면세점


DFNI 아시아 어워즈는 영국의 세계적인 면세 권위지 'DFNI (Duty Free News International)'가 주최하는 어워드로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면세점, 브랜드, 공항 등 여행 관련 유통업 사업자 중 우수한 기업을 선정해 시상한다. 

특히 시상식이 매년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아시아태평양 세계면세박람회(TFWA)' 기간에 진행돼 업계의 주목도가 높다.

신라면세점은 현재 △싱가포르 창이공항 △홍콩 첵랍콕 국제공항 △마카오 국제공항 △태국 푸껫 시내 △일본 도쿄 시내 등 해외 5곳과 △인천국제공항 △제주국제공항 △김포국제공항 △서울 시내 △제주 시내 등 국내 5곳에서 면세점을 운영하고 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주요 사업장을 운영하는 면세점 사업자로서 의미 있는 2관왕을 하게 돼 영광"이라며 "신라면세점을 이용하는 전세계 고객에게 쇼핑의 즐거움을 제공하고 우수한 상품을 선보이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