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C - CONATIVE C - CEA '고요한 택시' 사회가치실현 활성화 앞장

2019-05-30 20:13:51

- 청각장애 택시기사 위한 환경 조성

[프라임경제] 엑스트라마일커뮤니케이션즈(대표 이종현, Extra-Mile Communications, 이하 EMC)와 코네티브 씨(대표 정진연, 이하 CONATIVE C), 크리에이티브 소셜벤처연합(회장 이종현, Creative Enterprise Alliance, 이하 CEA)이 코액터스(대표 송민표, CO: ACTUS)와 손잡고 청각장애 택시기사 서비스 '고요한 택시' 활성화에 나선다.

이번 4자간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은 청각장애 택시기사를 위한 환경 조성에 나서기 위한 업무협약으로 지난 27일 서울 성수동 소재 소셜벤처 밸리의 코워킹 스페이스 '엑스트라마일(extra-mile)'에서 진행됐다.

▲(왼쪽부터) 이종현 대표, 송민표 대표, 정진연 대표가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 엑스트라마일커뮤니케이션즈

이번 4자간 협약 구축을 통해 코액터스는 지식과 정보를 공유하고 공동 학습 및 연구 협력을 추진해 공동의 발전과 '고요한 택시'의 인지도 제고, 이미지 리포지셔닝, 수익성 향상 등 기업의 마케팅 PR 활성화 등 사회가치실현에 협력할 계획이다.

사회적 약자인 청각장애인의 사회 진출을 위해 '고요한 택시' 서비스를 운영하는 코액터스는 사회문제를 비즈니스로 해결하는 학생단체 인액터스(Enactus)의 프로젝트로 시작해 국내 대회에서 우승한 후 지난해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아울러 독일 국제지식재산 전시회에서 금상과 장애인 일자리창출을 위한 따뜻한 동행 공모사업 대상 등 다수의 대회에서 수상한 바 있다.

올해 3월에는 SK텔레콤(대표 박정호)와의 업무협약을 맺고, 청각장애인 택시기사를 위한 T맵 택시(T map Taxi) 애플리케이션(App·앱) 기능 개선 및 홍보 등을 통해 청각장애인의 고용창출 등 사회가치 실현에 협업하고 있다.

이종현 EMC 대표 겸 크리에이티브 소셜벤처연합 회장은 "이번 공동협약으로 EMC와 크리에이티브 소셜벤처연합 내의 전문가들과 함께 '고요한 택시'가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사회적으로 소외된 분들이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코액터스의 '세상을 바꾸는 따뜻한 기술'이 확산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진연 코네티브 씨 대표는 "소셜밸류 섹터에서 서비스에 수명을 불어 넣고 연속성을 가져다 줄 수 있는 것은 기술이며, 사회적 기업에도 서비스에 맞는 최신 기술을 적용해 유저들과의 소통의 접점을 늘릴 필요가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고요한 택시' 플랫폼의 차별화 포인트(POD)로 시장내 브랜드 포지셔닝을 확고히 할 수 있는 기회로 만들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송민표 코액터스 대표는 "SK텔레콤, 따뜻한동행, 인액터스 등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고요한택시가 성장해 나아가고 있다"며 "이번 공동 협약을 통해 더 많은 사회적가치 실현을 함께 창출해나가게 되기를 기대해 본다"고 말을 이었다.

한편, EMC는 기업의 지속가능성과, 취약계층 고용 및 자체 목적사업 등 사회적 가치 창출 목적의 마케팅전문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소셜미디어전략, 디지털콘텐츠 기획, 제작, 운영 역량 등을 보유하고 있으며,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활동 등을 펼치고 있다.

코네티브 씨는 빅데이터 수집 분석 시각화 및 자연어처리 분야의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하며 한국과 일본에서 활동하는 기업이다.

그리고 소프트뱅크(SoftBank)의 데이터 레이크와 리얼타임 마케팅 플랫폼 구축의 경험으로 빅데이터를 활용한 리얼타임 마케팅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소셜밸류를 측정할 수 있는 솔루션을 준비하는 등 사회가치를 위한 여러 활동을 하고 있으며, 시니어와 발달장애인 등 소외계층 고용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소셜벤처다.

CEA는 개별적 임팩트(Isolated Impact) 중심의 사회문제 해결과는 다른 방식으로, 특정문제의 해결을 넘어 실현을 위해 필요한 종합적 접근 방식인 집합적 임팩트 공유가치 창출을 위해 만든 마케팅 PR 관련 사회적기업·소셜벤쳐·사회혁신기업들의 협의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