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차승원 출연 '디지털 캠페인 영상' 500만뷰 돌파

2019-06-04 10:51:49

- 인테리어 비교견적 중개 플랫폼 시장 확장성 확보

▲차승원이 출연한 집닥 디지털 캠페인 영상 캡쳐. ⓒ 집닥



[프라임경제]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집닥(대표이사 박성민)은 지난달 3일 배우 차승원을 전속모델로 발탁하면서 론칭한 디지털 캠페인 영상이 단기간 내 총합 500만뷰를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집닥은 그동안 △유튜브 △네이버 TV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온라인 광고 등 다양한 채널에서 광고를 송출해 왔다. 

특히 집닥 공식 유튜브에 올라간 각기 다른 버전의 3가지 영상은 2주만에 각각 35만뷰를 넘어서면서 유튜브에서만 100만뷰 이상을 기록했다. 차승원의 대중성에 힘입어 집닥 브랜드와 서비스 인지도 또한 크게 상승하는 모습.

집닥은 최근 종영한 tvN 예능 '스페인 하숙' 등을 통해 시청자에게 대중적으로 친근하고 신뢰 가는 아이콘으로 자리잡은 차승원을 전속모델로 발탁한 이후 예능 프로그램에 이어 디지털 영상에서도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고 설명했다. 

그 결과, 지난달 대비 월 고객 견적 수가 1000건 이상 신장했으며 전국 인테리어 시공업체의 파트너스 신규가입 또한 작년 대비 30% 이상 늘었다.

이번 영상 및 지면광고에서는 공통으로 '인테리어가 쉬워지는 방법'을 '키 메시지'로 내세워 인테리어도 온라인에서 쉽고 간편하게 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영상광고는 러닝타임 및 메시지별 총 8편으로 다양하게 공개했다. 특히 차승원의 위트 있고 개성 넘치는 매력을 돋보이도록 연출했다.

집닥은 지난 3월 처음으로 진행한 '인테리어 어떡해? 집닥해!'에 연이어 2차 디지털 캠페인을 론칭하여 지속적으로 온라인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시장을 알리고 국내 인테리어 잠재 수요층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곽준희 집닥 CMO(최고마케팅책임자)는 "대중적이고 공신력 있는 차승원을 전속 모델로 발탁한 이후 고객으로부터 서비스의 진정성과 가치를 한층 더 높게 인정받게 되었다"며, "대중적 인지도에 힘입어 시공업체 모집에서도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앞으로도 고객과 시공업체 그리고 프랜차이즈 기업 모두에게 도움 되는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