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준 롯데 부회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

2019-06-05 13:03:13

▲5일,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이원준 부회장이 직원들과 함께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는 모습. ⓒ 롯데쇼핑


[프라임경제] 이원준 롯데그룹 유통 BU장(부회장)이 릴레이 친환경 캠페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Plastic Free Challenge)'에 동참했다. 이 부회장은 5일 임직원들과 함께 텀블러와 머그컵 등 친환경 제품을 사용하는 모습을 롯데백화점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인증했다고 밝혔다.

이원준 부회장은 송용덕 롯데그룹 호텔 BU장 부회장의 지목으로 이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으며, 다음 주자로는 이영호 롯데그룹 식품BU장과, 패션전문사 에프앤에프(F&F) 김창수 사장을 지목했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공동 기획한 플라스틱 저감 캠페인이다. 1회용 플라스틱 컵 대신 텀블러 등을 사용하는 사진을 SNS를 통해 인증하면 건당 1000원이 적립되고, 이 적립금으로 제작한 텀블러 판매 수익금을 제주도 환경보전활동과 세계자연기금 기부에 쓰는 활동이다.

이 부회장은 "어느 덧 우리 일상에 가득 차버린 플라스틱을 줄이는 일은 작은 실천에서 시작된다"며 "생산자, 소비자의 실천 못지 않게 유통사들의 노력이 중요한 만큼, 계열사들과 함께 보다 적극적인 환경보호 캠페인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