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칼럼] 복을 부르는 관상 메이크업

2019-06-14 15:03:28

- 조화로운 인상을 만드는 관리법

[프라임경제] 사람이 풍기는 인상은 살아 움직이는 생물과도 같다. 자신의 마음을 어떻게 경영하느냐에 따라 얼마든지 얼굴도 경영할 수 있다는 것이 '인상학'의 매력이다. 얼굴의 정보를 활용해 미래를 준비하는 좋은 인상경영이 사회에서는 경쟁력이 되었다. 

좋은 인상은 스스로 만들어가기도 하지만 주변 사람들의 영향도 많이 받는다. 나와 내 주변 사람들의 얼굴과 그 외형은 모두 다르게 생겼으나, 생각과 마음이 비슷한 사람들은 눈빛과 느낌이 닮는다.

사람의 외형을 보고 운명을 판단하는 것을 '관상'이라고 하는데, 이는 머리부터 발끝까지를 살펴서 그 사람의 운명, 성격, 기질 등을 판단하는 것이다. 그렇다고는 해도 실제로 사람의 몸 전체를 자세하게 살펴 볼 수는 없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얼굴을 보고 판단한다. 

더 중요한 것은 사람의 얼굴, 눈빛, 표정, 음성, 말투, 체형, 걸음걸이 등 7가지로 살아있는 사람의 생각과 마음을 가늠할 수 있다.

1. 무엇이 다른가?
관상과 인상은 다르다. 인상은 얼굴에 대해 다룬다면 관상은 사람의 인상, 언상, 체상을 본다. 얼굴만이 아니라 말씨, 풍체도 사람의 운명에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관상은 첫인상을 좋게 하는 연출에 가깝기보다 자신의 타고난 음양오행의 원리로 자신의 선천적으로 타고난 고유의 기운을 긍정적으로 살리는 것에 가깝다. 

관상은 5가지 형태의 5행법으로 사람의 유형을 분류할 수 있다. 이 형태에 맞춰 얼굴만이 아니라 표정, 메이크업, 헤어스타일, 체형과 옷 스타일 등 전체를 고려한다. 일시적이고 표면적인 외형의 아름다움만이 아니라 전체적인 모습의 균형과 조화가 중요하기 때문이다.

힐링 특강 '복을 부르는 관상메이크업'은 사는 대로 생기는 인상학과 생긴 대로 사는 관상학을 기반으로 시작한다. 관상메이크업 강의의 목적은 단지 얼굴만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라 다섯가지 5행으로 얼굴의 형태를 분류하고 그에 따른 체상을 이해하여, 얼굴의 균형을 맞추고 조화로운 인상을 만드는 관리법을 배워본다. 

단순히 좋은 표정만을 연구하는 것이 아니라 타고난 본인의 얼굴과 몸의 형태를 5가지 목, 화, 토, 금, 수의 5행의 원리를 삶의 조화로 이해할 수 있다. 현대사회의 미남미녀의 미의 기준에 적합하다 적합하지 않다는 트렌드에 의한 기준이 사회 속에서의 사람을 지치게 하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관상 메이크업의 원리를 이해하면 오롯이 나다운 좋은 인상을 이해하여 보다 근본적이고 지속적인 관계경영을 위한 자기관리로 행복해질 수 있다.

2. 왜 필요한가?
살아온 사람의 내면은 얼굴의 각 부위별로 요소요소 흔적을 남긴다. 얼굴은 단순히 옷처럼 입는 것이 아니라 숨길 수 없는 개인의 이력을 고스란히 담아내기 때문에 자기얼굴에 책임을 져야 한다는 말에 힘이 실어진다. 부모로부터 물려받은 얼굴의 형태는 비슷하나 살아온 과정이나 마음 씀씀이에 따라서 형제간의 모습이 다르듯이 얼굴의 유형은 변화한다. 

좋은 관상은 이목구비의 균형과 조화로운 인상이다. 더 나아가서는 얼굴과 몸의 신체 균형감, 얼굴의 생김새와 표정과 말투의 조화로움, 마음을 담은 눈빛과 생각의 의지를 표현하는 입 등 관상으로 사람의 총체적인 됨됨이를 파악한다. 나와 타인의 좋은 관상을 이해하면 과거와 현재 뿐 아니라 미래의 길흉화복을 대비할 수 있다.

다양한 조직의 리더와 구성원의 관계는 각자 나로부터 시작한다. 나에 대한 자신감, 타인에 대한 두려움, 고정관념 등 각자 개인의 성향과 성격, 외모의 3박자가 사회적인 성공곡선을 그리게 된다. 외모는 단순히 겉모습만이 아니라 내면의 것들이 표출하게 되는데, 대다수의 사람들은 표현하고 표현되어지는 방법을 잘 몰라서 오해를 받기도 한다. 

복을 부르는 관상 메이크업은 관상학적 형태로 이해하고 표현하는 방법을 익혀서 보다 더 건강하고 긍정적인 삶을 지향한다. '사는 대로 생겨지는 얼굴' 긍정적으로 변하는 만큼 좋은 관계, 복을 부르는 인상으로 행복해질 수 있다.

3. 어떻게 진행되고 그에 따른 기대효과는? 
이에  윌토피아는 '관상 메이크업'과정을 개발하여 고객접점 직원뿐만 아니라 CEO, 관리자 대상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매 시간마다 강의와 개별 피드백으로 이해를 쉽게 돕고자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5행의 분류로 관상, 체상을 이해하고, 유명인의 사례를 들어 삶의 균형과 조화로운 관계경영을 살펴본다. 나의 5행으로 바람직한 피부의 찰색, 얼굴의 균형, 메이크업과 헤어스타일 등을 배워볼 수 있다. 

또한 얼굴의 상정, 중정, 하정을 이해하여 초년, 중년, 말년의 큰 흐름을 이해할 수 있다. 나의 얼굴의 장점과 단점을 이해하여 좋은 관상으로 만들어가는 여러 가지 방법을 배워본다. 나와 타인(함께 청강하는 주변 학습자)의 얼굴을 비교하며 이해하여 학습의 폭을 넓힌다.





김영아
윌토피아 컨설턴트 / 
서경대 미용예술과 외래교수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