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섭 삼양패키징 대표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

2019-06-11 11:55:06

- 다음 주자로 박순철 삼양사 대표와 유승식 유칼릭스 대표 선정

▲삼양패키징은 플라스틱 쓰레기 감소를 위한 릴레이 친환경 캠페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 ⓒ 삼양홀딩스

[프라임경제] 삼양패키징(272550)은 플라스틱 쓰레기 감소를 위한 릴레이 친환경 캠페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일회용품 사용과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공동 기획한 릴레이 환경운동으로, 텀블러 이용 사진을 찍어 특정 해시태그(#)를 달아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게재한 뒤 다음 동참자 2명 이상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경섭 삼양패키징 대표이사 부사장은 이영호 롯데그룹 식품 BU장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동참했으며, 다음 주자로 박순철 삼양사(145990) 대표이사와 유승식 유칼릭스 대표이사를 선정했다.

이 부사장은 캠페인 참가 배경에 대해 "음료 패키징에 쓰이는 페트(PET)의 80%가 재활용되고 있다"며 "환경보호와 풍요롭고 편리한 생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기 위해 폐 페트병을 자원으로 활용하는 재활용 생태계 구축을 바라며 캠페인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