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사회적 가치 2.0 추진계획 시행

2019-06-12 11:21:28

- 취약계층 주거안정, 안전한 주거·근로환경 조성 등 국민체감형 성과창출 주력

[프라임경제]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각종 사회문제 해결과 공동체발전 기여 등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2019년 사회적 가치 2.0 추진계획'을 수립했다.

LH는 지난해 9월 사회적 가치 비전과 전략과제 등을 반영한 '사회적 가치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반영해 경영과 사업체계를 개선하는 등 공공부문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해 왔다.

올해는 지난해 성과를 기반으로 도시재생, 주거복지 등 주요사업을 통해 국민 체감형 성과를 창출하고 이를 민간부문에 확산하고자 기존 계획을 보완해 '사회적 가치 2.0 추진계획'을 수립했다.

특히 LH 구성원들의 자율적 참여 등을 통해 실천과제를 발굴하고 계획 단계부터 시민 자문기구인 'LH 국민공감위원회'의 의견을 반영하는 등 국민체감형 성과창출에 주력했으며, CEO 경영방침인 혁신·실행·신뢰·포용·소통을 계획 전반에 반영했다.

구체적으로는 지난해 공공부문 최초로 도입한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를 통해 올해 말까지 400여개의 내규를 점검해 불합리·불공정한 규정을 개선하고, 전문기관 협업을 통해 사회성과 측정모델을 고도화하는 등 사회적 가치 중심의 관리체계를 더욱 강화한다.

취약계층을 위한 주거안정 지원도 확대한다. 쪽방·고시원 등 비주택에 거주하는 전국 37만명을 대상으로 방문‧전화상담 등을 통해 매입임대, 전세임대 입주를 지원하고 신혼부부와 청년층의 주거불안 해소를 위한 신혼희망타운과 행복주택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2020년까지 전국 8만5000호에 달하는 매입임대주택의 화재예방과 초기대응을 위한 시설개선을 완료할 예정이며 △건설현장 재해율 목표관리제 도입 △안전패트롤 상시 운영 △자동화 안전관리시스템 마련 등 안전한 주거와 근로환경을 위한 실천과제 역시 마련했다.

무엇보다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조성사업 등에 시민참여형 거버넌스 체계를 구축해 LH의 경영과 사업영역 전반에 국민과의 소통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