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2023년까지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파트너된다

2019-06-12 11:55:03

-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파트너 조인식 진행

[프라임경제] KT(회장 황창규·030200)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및 대한축구협회의 공식 파트너로 다시 한 번 함께한다.
 
KT는 지난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와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파트너 조인식’을 갖고 2023년까지 후원 협약을 연장한다고 12일 밝혔다.
 
조인식은 11일 열린 한국 대 이란 국가대표 평가전 하프타임에 진행됐으며,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과 대한축구협회 정몽규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2001년부터 축구 국가대표팀 후원을 시작한 KT는 이번 협약으로 2023년까지 총 23년간 후원을 지속한다. 이 기간은 2022년 카타르 FIFA월드컵 시즌도 포함, KT는 축구 국가대표팀의 의류(트레이닝복) 광고권과 플레이어 에스코트 운영권 등의 독점적 권리를 갖는다. 이 밖에 공식 파트너에게 주어지는 경기장 내 보드 광고권·대표팀 초상권·엠블럼 사용권 등 권리도 주어진다.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부사장)은 "지난 20년간 대한민국 축구와 함께 했고 앞으로도 같이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며 "2022년 카타르 월드컵의 대한민국 축구가 새로운 신화를 쓰는데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