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투협, 2019년 제2차 글로벌 프리미엄 세미나 개최

2019-06-12 15:20:20

[프라임경제] 한국금융투자협회(회장 권용원) 금융투자교육원은 오는 20일 금융투자교육원 리더스홀에서 '미중 무역마찰과 각국 통화정책이 글로벌경기에 미치는 영향 및 전망'이라는 주제로 글로벌 프리미엄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 금융투자협회



이번 세미나는 오는 13일에 개최될 제1차 글로벌 프리미엄 세미나인 '글로벌 Private Debt 마켓 현황 및 전망'에 이어 두 번째로 마련된 행사다. 

해당 세미나 발표자인 에릭 놀란드(Erik Norland)는 미중 무역마찰 장기화와 각국의 통화정책 등을 진단하며, 글로벌경기에 대한 전망을 발표할 예정이다. 발표 후 세미나 참가자들과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돼 있다. 

에릭 놀란드는 현재 CME Group의 상임이사 및 수석 이코노미스트로 재직하고 있으며, Columbia University 졸업 후 Bankers Trust, Bayesian Efficient 자산운용, EQA Partners, Natixis 등 헤지펀드와 투자은행 등에서 20년 이상 경력을 쌓은 리서치 전문가다.

이번 세미나에 참여를 희망할 경우 교육원 홈페이지를 통해 별도의 참가비 없이 사전 신청이 가능하며, 기타 세미나 관련 사항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본 세미나는 영어로 진행되는 한편, 동시통역이 제공된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