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골프 운동과 고관절 손상

2019-06-24 15:51:12

[프라임경제] 며칠 전 중년의 남성이 진료실로 왼쪽 엉덩이 관절의 바깥 쪽이 아파서 방문했다. 그 환자는 최근 골프 라운딩을 하다가 갑자기 통증이 발생했다. 진찰대에 눕힌 후 허리와 엉덩이 관절을 진찰하고 방사선 사진 검사를 한 후 '엉덩이 관절 충돌 증후군'으로 진단 후 소염제와 물리치료를 처방했다.

당신이 생각할 수 있는 모든 스포츠 중에서, 골프는 아마도 가장 안전한 운동 중 하나로 보인다. 태클도 없고 충돌도 없고, 경기와 관련된 몸싸움도 없다. 하지만, 골프 선수들은 필드에 있는 동안 부상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하다.

골프채를 계속 휘두르는 회전력이 엉덩이 관절과 주변 근육을 압박하면서 골프 운동 중 엉덩이 관절의 통증이 발생한다. 이 반복적이고 뒤틀린 동작과 엉덩이 관절에 가해지는 압력은 골퍼의 엉덩이 관절의 통증을 유발해 경기력을 떨어뜨리게 된다. 

골프 운동시 발생하는 엉덩이 관절 통증은 많은 원인이 있다. 그러나 다행히 이러한 문제의 대부분은 단순히 과사용이나 경미한 부상 때문이다. 

단순한 통증의 경우 △휴식 △소염제 복용 △냉찜질 △온찜질 △휴식 △보행 대신 카트를 이용한 이동 등으로 빨리 회복 될 수 있다. 우리의 엉덩이 관절은 많은 근육들이 협력적으로 작용하거나, 또는 가동성과 안정성을 통해 △굴곡 △신전 △내전 △외전 △내회전 △외회전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한다. 
 
만약 엉덩이 관절이 정상적으로 기능하지 않는다면 단순히 엉덩이 관절에만 국한되지 않고 무릎, 허리, 어깨까지 영향을 줄 수 있다. 
 
대부분의 골퍼들은 엉덩이 관절의 회전하지 않고 골반을 회전시킴으로써 엉덩이관절을 보호한다. 

그렇게 함으로써 허리와 무릎 등의 관절 무리가 되지 않게 한다. 그러나 만약 골반의 회전력이 적고 엉덩이 관절을 크게 회전 시키게 되면 엉덩이 관절 뿐 아니라 허리와 기타 여러 관절에 손상을 주게 된다. 
 
고관절 통증의 흔한 원인은 마모와 찢김, 과다 사용, 그리고 아마도 나쁜 역학에서 온다. 이러한 문제가 발생하면 사타구니와 엉치 관절의 측면에 심한 통증을 느끼게 된다.

골프 운동 시 발생하는 흔한 엉덩이 관절의 문제는 △엉덩이 관절의 근육 염좌 △퇴행성 관절염 △점액낭염 △건초염 등이다.

또한 골프 운동 시 발생하는 심각한 엉덩이 관절의 문제는 △엉덩이 관절의 관절와순 파열 △대퇴골과 골반골의 스트레스 골절 △엉덩이 관절 충돌 증후군 △엉덩이 관절 내 뼈나 연골 유리체 등이 있다.

골프 운동시 엉덩이 관절의 통증이 발생 시 치료법은 다음과 같다. 

회복을 위해 쉬어라. 만약 당신의 골프 스윙이 당신의 엉덩이 관절 통증을 유발한다면, 운동 중 몸을 비틀어서 엉덩이가 삐었을 수도 있다. 이 경우 휴식, 냉찜질, 압박 등의 RICE 요법을 시행한다. 통증이 심한 경우 엉덩이 관절에 가해지는 압력을 줄이기 위해 처음 며칠 동안 목발을 사용하는 것도 좋다. 

부상 부위를 이완시키기 위한 또 다른 방법은 휴식을 취하는 동안 따뜻한 찜질을 해준다. 열은 통증을 줄이고 관절의 가동성을 증가시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

휴식을 취한 뒤 엉덩이 관절 통증 회복의 다음 단계는 부상 부위를 강화하는 것이다. 엉덩이를 지탱하기 위해 강화하고자 할 대상은 엉덩이와 허벅지 안쪽, 바깥쪽, 뒤쪽 근육이 있다. 

더 강한 근육을 만드는 것은 운동시 관절에 가해지는 충격을 완충시키고 긴장을 더 잘 흡수할 수 있게 한다. 그러나 운동을 하는 것이 더 위험할 경우가 있기 때문에 운동을 하기 전 반드시 의사의 진찰과 조언을 구하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또한 유연성을 위해 스트레칭을 지속적으로 해야한다. 어떤 신체 활동을 하든지 스트레칭은 미리 근육을 운동시킬 준비를 하고, 운동시 긴장된 근육을 이완시킨다. 근육을 스트레칭하면 긴장이 완화되고 부상 위험이 줄어든다.

재활치료 프로그램에서는 스트레칭과 근력 강화 운동을 병행한다. 엉덩이 관절 통증 치료의 이 세 단계는 통증을 완화해 사랑하는 골프를 오랫동안 잘 즐길 수 있게 도와줄 것이다.

또한 골프 운동 중 엉덩이 관절의 부상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스윙 폼을 정확히 평가하고 잘못된 자세를 교정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 의사 뿐 만 아니라 유능한 골프 코치에게 △스텝 △자세 △손 배치 △스윙 등을 세심하게 평가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이재훈 올림픽병원 정형외과 병원장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