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벡스코 '스마트팩토리 컨퍼런스&엑스포' 개최

2019-07-03 16:38:56

- 9월18~20일 "제조혁신, 스마트팩토리 도입지원·컨설팅 받으세요"

[프라임경제] 4차 산업혁명의 거침없는 흐름을 부산·경남에서 확인할 수 있는 '2019 부산 국제 스마트팩토리 컨퍼런스&엑스포'가 9월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린다.

▲2019 서울 국제 스마트팩토리가 지난 6월 20일 성황리에 개최됐다. ⓒ스마트팩토리코리아

지방자치 시대를 맞아 제조산업 고도화를 위한 제조혁신과 미래 먹거리산업 육성이 각 지자체의 현안과제로 부각되고 있다.

부산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컨퍼런스는 최근 기계, 에너지산업의 사업 다각화를 통해 바이오메디컬과 클린에너지, 지능정보 서비스와 지능형 기계부품 산업을 주력 육성산업으로 선정했다.

부산광역시가 주최하는 이 행사는 스마트공장 보급을 위한 핵심기술을 집중개발하고 지원함은 물론 R&D 및 인력육성 거점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경상남도는 우리나라 제조혁신의 메카이자 전국 최초로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을 수립했다. 창원·진주·김해는 강소 연구개발 특구로 지정돼 제조혁신의 플랫폼 구축 기반이 용이하다. 

이밖에도, 자동차부품 산업단지가 인접한 울산, 철강산업의 포항, 전통적인 제조산업이 강세인 대구경북 등과의 지리적 근접성으로 인해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팩토리 참여 기업은 △한국미쓰비시전기오토메이션 △티라유텍 △비젠트로 △슈나이더일렉트릭코리아 △한국오므론제어기기 △수아랩 등이다.

이번 행사는 총 50여개의 트랙 강연과 전문가 과정의 기술교육 세미나로, 약 100여개의 국내외 최첨단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공급기업이 대거 참가해 현장에서 솔루션을 직접 전시·데모할 계획이다. 

또한 다양한 강연과 전시로 △비앤에프테크놀로지 △다크트레이스 △캠틱종합기술원 △웅진△로탈등도 제조공장의 규모와 업종에 따른 한국형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서울에 이어 부산에서도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공급하는 각 지역의 주요 기업들이 참가해 자사 제품을 전시하고 시연하며 실제 사용자인 제조기업 담당자와의 활발한 교류의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스마트팩토리 교육으로 △ 제조로봇 전문가 과정 △ 머신비전 전문가 과정 △센서 전문가 과정 △ICT 전문가 과정 등을 개설해 스마트팩토리 현장에 최적화된 전문인력 양성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교육 과정이 끝남과 동시에 사전등록 접수한 참석자에게는 수료증도 전달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올 한 해 스마트팩토리 주요 산업부문별 제조 및 기술혁신과 성과창출에 기여한 인물과 공공기관, 기업을 발굴해 공적을 '2019스마트팩토리 어워드' 시상식을 동시 개최할 계획이다.

행사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2019 스마트팩토리 어워드'를 동시에 개최함으로써 제조산업 기술개발과 제품개발에 새로운 가치를 창출한 기업을 발굴하고,새로운 성장 동력을 마련헤 국가경제 성장에도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강연자료집은 선착순 무료 배포하며 컨퍼런스는 온라인 사전등록을 통해무료입장이 가능하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