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신규 입사자 첫 출근 픽업 서비스

2019-07-04 14:46:50

[프라임경제] 티몬은 신입 및 경력 입사자들의 첫출근을 환영하고 조기 적응을 돕기 위해 신규 입사자들의 첫 출근에 차량을 지원하는 신규 입사자 첫 출근 픽업 서비스를 7월부터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티몬이 차량호출 서비스 '파파'와 제휴, 신규 입사자들의 첫 출근 픽업 서비스를 진행한다. ⓒ 티몬

이 서비스는 7월부터 티몬에 입사하는 전체 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것으로, 출근 첫 날 해당 직원들의 자택으로 차량을 보내 쾌적한 출근을 지원하고 가족들에게 좋은 인재를 보내주는 것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는 티몬의 특별한 입사 축하행사다.
 
기존 티몬이 신규입사자 대상으로 진행하던 신규입사자 교육 명함지갑과 가이드북 등이 구성된 신규입사자 키트 지급에서 한걸음 더 나아간 서비스로, 인재를 소중하게 여기고 더 좋은 인재를 모셔오기 위한 활동의 일환이다.
 
특히 직원과 가족의 회사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고, 적응을 도울 수 있도록 차량호출 서비스 '파파'와 제휴를 체결했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티몬을 구성하는 핵심, 그리고 티몬이 성장해 나가는 근원이 임직원인 만큼 우수한 인재들을 확보하고 만족도를 강화할 수 있도록 이번 서비스를 기획했다"며 "우수 성과자 연봉인상, 해외여행 및 차량지원 등 성과에 따른 분명한 보상체계를 강화하고 다양한 지원 정책들을 마련해 우수한 인재들이 계속해서 티몬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