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인도네시아 한인회 한글 도서·바둑판 기증

2019-07-08 14:00:58

[프라임경제] 한세실업(105630·대표 김익환)이 인도네시아 한인회에 한글 도서와 바둑판을 기증했다.

한세실업은 지난 5일 오후 5시(현지시각) 인도네시아 스마랑 한인회관에서 후원식을 열고 초등학생 및 미취학 아동을 위한 한글 도서와 바둑판·바둑알 세트를 전달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백종주 한세실업 인도네시아 법인장과 유성천 스마랑 한인회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5일 인도네시아 스마랑 한인회관에서 열린 기증식에서 유성천 한인회장(왼쪽)과 한세실업 백종주 법인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세실업


후원 도서는 인도네시아 현지 구입이 어려운 어린이용 도서 시리즈 가운데 스마랑 한인회관의 추천을 받아 선정 했다. 세계 명작 문학 전집, 한국사 및 세계사 시리즈 등이 포함 됐다. 한세실업은 현지 교민들의 여가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바둑판과 바둑알 세트도 후원 했다.

백종주 한세실업 인도네시아 법인장은 "앞으로도 현지 교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세실업은 인도네시아에 3개의 법인을 두고 있으며 3000여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이 외에도 △베트남 △미얀마 △니카라과 △과테말라 △아이티 △미국 등 8개국에 18개 법인, 5개 해외 오피스를 운영 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