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건설, 프리미엄 브랜드 '더 스트라드 하우스' 선봬

2019-07-09 09:22:46

- 스마트 건축 기술 총동원…한국테크놀로지 "최고급 브랜드로 차별화"

[프라임경제] 한국테크놀로지(053590)가 9일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 김용빈)의 프리미엄 주거 브랜드 '더 스트라드 하우스(THE STRAD HAUS)'를 공개했다.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새 브랜드 '더 스트라드 하우스' B.I. ⓒ 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이 신규 프리미엄 브랜드를 선보이는 것은 기존 브랜드인 '엘크루' 론칭 이후 14년만이며 프리미엄 브랜드로는 첫 사례다. 

더 스트라드 하우스는 이태리의 전설적인 명품 바이올린 제작자인 '안토니오 스트라디바리(Antonio Stradivari)'에서 차용한 'STRAD'와 완벽한 건축 공학 기술을 자랑하는 '집'을 뜻하는 독일어 'HAUS'를 결합한 브랜드다. 향후 대우조선해양건설이 건설하는 최고급 아파트와 빌라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스트라드 하우스 건설을 위해 골조 및 내·외장제 등에 최고급 자제를 사용하고, 보유하고 있는 스마트 건축 기술을 총동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 초 대우조선해양건설을 인수해 공격적 경영을 선언한 한국테크놀로지가 고급 주택 마케팅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고급 브랜드를 출시한 것으로 보인다.

회사 관계자는 "최고급 브랜드인 더 스트라드 하우스 론칭으로 고급 주택시장을 선도하게 될 것"이라며 "품격 넘치는 클래식 장인의 섬세함과 정밀한 건축기술이 더해진 고급 주거공간을 곧 만날 수 있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