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방보훈청, 제대군인 대상 드론 생생창업탐방

2019-07-09 09:33:52

- 아세아무인항공교육원서 시뮬레이션 체험

[프라임경제] 서울지방보훈청 창업지원센터(센터장 배미숙, 이하 서울센터)는 지난 5일 용산구 소재 아세아무인항공교육원에서 제대군인을 대상으로 초경량비행장치(드론) 생생창업탐방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5일 용산구 소재 아세아무인항공교육원 교육장에서 서일수 원장이 제대군인들에게 드론의 사업성과 시장전망에 대한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 서울지방보훈청


서울센터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는 드론의 사업성과 시장전망 등을 소개함으로써 창업을 준비하는 제대군인에게 창업아이템에 대한 시야를 넓힐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번 탐방에서는 취·창업을 희망하는 제대군인 및 전역 예정자 20명이 참여했다. 4차 산업혁명에 기반을 둔 드론의 발전상 소개를 시작으로 △국가자격증 취득 방법과 시장전망 △시뮬레이션 체험 △소형드론실습체험 순으로 진행됐다.

서일수 원장은 "이미 드론은 산업 전반에서 보편화되고 있는 상황이므로 새로운 일자리가 끊임없이 창출되고 있다"며 "제대군인으로서 조종자격증에만 국한하지 말고 조립과 정비능력까지 갖추면 더 많은 영역으로 진출할 수 있으므로 군 생활했을 때의 열정으로 도전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서울지방보훈청은 2018년 6월 아세아직업전문학교와 업무협약 맺고 5년 이상 군 복무 제대군인 회원들의 취·창업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