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니스프리, 호주 시드니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자연주의 강조"

2019-07-11 13:33:56

[프라임경제] 이니스프리는 11일 호주 시드니 웨스트필드(Westfield) 쇼핑센터 내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지난 12월 이래 호주 고객들의 뜨거운 관심으로 6호점까지 오픈하며 K-뷰티 입지를 넓혀온 이니스프리가 호주 내 첫 플래그십 스토어의 문을 연다. 이번 '시드니 플래그십 스토어'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인테리어로 자연주의 콘셉트를 더 진정성 있고 꾸밈없이 보여준다.

▲이니스프리가 11일 호주 시드니 웨스트필드 쇼핑센터 내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 ⓒ 이니스프리


시드니 플래그십 스토어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콘텐츠도 준비했다. 최신 K-뷰티 트렌드와 팁을 보여주는 큐레이션 존과 이니스프리 '공병수거 캠페인'을 알리는 리사이클링 존을 마련했다.
 
특히 호주에서 수거된 공병은 글로벌 친환경 기업 '테라사이클(TerraCycle)'과 함께 업사이클링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아름다운 제주 자연에서 영감 받은 제주 라운지가 압도적인 브랜드 경험을 선사한다.

한편, 오픈을 기념해 일정 금액 이상 구매한 선착순 고객 1500명에게는 한정판 에코백과 베스트 셀러로 구성된 키트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니스프리 관계자는 "고객이 매장에서 경험하는 모든 면에서 쇼핑 편의성을 높이는 동시에 자연주의에 대한 진정성을 보여주고자 했다"며 "호주 내 밀레니얼 소비자들이 이번 플래그십 스토어를 통해 기존 매장과는 차별화된 진정성 있는 공간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