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무디스 신용등급 'A3' 유지 "마케팅 적극 활용"

2019-07-11 12:01:45

- 안정적 외화자금조달 및 '카드의정석' 시리즈 마케팅 적극 활용

[프라임경제] 우리카드(사장 정원재)가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Moody’s)로부터 장기 기업신용등급 'A3' 등급을 받았다.

우리은행의 신용도 개선 및 우리카드에 대한 매우 높은 수준의 모기업 지원 가능성을 토대로 독자 신용등급 대비 상향조정됐으며, 정부의 지원가능성 또한 고려된 결과다.

▲우리카드 본사 전경. ⓒ 우리카드


우리카드 관계자는 "우리카드의 전략적 중요도, 그룹 및 은행과의 상호 연관성 등을 고려해 향후 우리금융지주의 우리카드 지원가능성이 높게 평가됐다"고 말했다.

이어 "무디스로부터 받은 높은 신용등급을 해외자금조달 IR에 적극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라며 "'카드의 정석' 시리즈 마케팅에도 더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에 획득한 'A3' 등급은 무디스의 신용등급 체계상 21개 등급 중 상위 7번째에 해당하며, 신용위험이 낮아 신용상태가 양호함을 의미한다. 무디스는 'A3' 등급보다 세 단계 아래인 'Baa3' 등급 이상을 투자적격 등급으로 분류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