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광주시에 빛고을장학금 기탁

2019-07-11 15:12:29

- 11일 1500만원 전달…17년간 총 4억9000만원 전해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1일 오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열린 지역인재 육성 지원을 위한 '빛고을장학재단 오비맥주 장학금 기탁식'에 참석해 조승훈 오비맥주 호남권역 본부장으로부터 1500만원 기부금을 전달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왼쪽부터 김영태 오비맥주 광주공장 공장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조승훈 오비맥주 호남권역 본부장, 강기삼 오비맥주 광주지점 지점장. ⓒ 광주광역시

[프라임경제] 오비맥주가 빛고을 장학금 1500만원을 광주시에 기탁했다.

광주광역시는 11일 시청 접견실에서 이용섭 시장과 오비맥주 조승훈 호남권역 본부장, 김영태 광주공장장, 강기삼 광주지점장이 참석한 가운데 빛고을장학금 기탁식을 가졌다.

조승훈 호남권역 본부장은 "장학금이 도움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전해져 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하고 지역사회와 국가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는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용섭 시장은 "어려운 가운데 지속적으로 장학금을 기탁하고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오비맥주에 감사드린다"며 "향토기업으로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핵심 기업이념으로 삼고 있는 오비맥주는 지역 인재육성을 위해 2003년부터 17년째 사회공헌활동으로 총 4억9000만원의 장학금을 기탁해 오고 있다.

한편, 1981년 무등장학회로 시작한 빛고을장학재단은 매년 지역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해 오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200여명의 중·고·대학생들이 1억8000만원의 장학금을 수령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