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친애저축, 삼성농아원 아동들과 '사랑의 요리교실' 진행

2019-07-26 11:46:56

- 자립심과 사회성 발달 지원…교육환경 개선위한 기부금 전달

[프라임경제] JT친애저축은행(대표이사 윤병묵)은 지난 25일 서울 상도동 삼성농아원에서 청각장애 아동을 위한 '사랑의 요리교실' 활동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JT친애저축은행이 지난 25일 삼성농아원과 함께 청각장애 아동을 위한 '사랑의 요리교실'을 개최했다. ⓒ JT친애저축은행


이번 봉사활동은 아이들이 맛있는 요리를 직접 만들며 즐거운 추억을 쌓는 것은 물론, 요리를 만드는 과정에서 서로 교감하며 자립심과 사회성을 기를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기획됐다.

이날 프로그램에서 JT친애저축 임직원들은 청각장애 아동들과 함께 요리 재료 손질부터 요리도구 사용법, 음식 조리법 등 다양한 요리 문화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특히 JT친애저축 임직원들은 수화 교육을 수강하고, 청각장애 아동과 친밀한 소통을 위해 함께 시간을 보냈다.

요리 체험 활동 이후에는 JT친애저축은 청각장애 아동의 재활과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소정의 기부금을 삼성농아원에 전달했다.

윤병묵 JT친애저축 대표는 "나눔 확대 차원에서 경제적 지원뿐만 아니라 체험형 활동을 통해 아동들의 성장을 다각도로 지원하고자 이번 봉사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지역 사회와 함께 동반 성장하는 서민금융사로서 지역 내 이웃을 돌보는 것은 물론, 사회적 책임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JT친애저축은 지난 3월 삼성농아원 소속 아동들이 동물매개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그룹사와 함께 공식 브랜드 캐릭터 이모티콘 판매 수익금을 후원하면서 삼성농아원과 인연을 맺어오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