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르, 아름다운가게와 바자회 진행…수익금 전액 기부

2019-07-30 10:54:31

- 기부금 "소외 아동 정서 치료 지원에 사용"

[프라임경제] 안다르는 사회적 기업 아름다운가게와 함께한 '안다르와 함께하는 아름다운하루' 바자회를 성공리에 마무리하며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6일 안다르는 1억원 상당의 9069점의 제품을 기부하고 임직원 23명과 함께 아름다운가게 안국점에서 기증물품 판매 자원봉사를 실시, 판매된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는 등 사회 공헌활동을 펼쳤다.

▲안다르가 사회적 기업 아름다운가게와 '안다르와 함께하는 아름다운하루' 바자회를 개최,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왼쪽부터) 윤여영 아름다운가게 상임이사, 신애련 안다르 대표. ⓒ 안다르


서울 4개 매장에서 진행한 이번 바자회는 1082명의 구매 고객이 방문했으며, 메인 행사는 △안국점 △특별 판매점은 강남구청점 △강서화곡점 △방학점에서 동시 진행했다. 

각 지점별 판매 수익금은 △안국점 866만1056원 △강남구청점 463만8515원 △강서화곡점 518만1818원 △방학점 3,82만5705원으로, 총 2230만7094원을 기록했다.

안다르가 진행한 이번 행사는 평일 매장 평균 매출 대비 2배 이상 상승한 매출액을 달성하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안다르는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으며 기부금은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소외 아동 정서 치료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신애련 안다르 대표는 "안다르는 이번 행사를 통해 환경보호와 함께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아이들에게 나눔을 실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안다르는 앞으로도 환경과 이웃을 위해 나눔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