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건설, 약 429억원 서산석림 지역주택조합 건설 수주

2019-07-31 11:16:08

- 이달 약 806억원 신규 수주 성공…"지역주택조합 전문 건설회사로 거듭 날 것"

[프라임경제] 한국테크놀로지(053590)는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 김용빈)이 지난 30일 개최된 서산석림 지역주택조합 조합원 총회에서 참석자 과반 이상의 찬성을 얻어 도급 건설사로 최종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서산 석림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조감도. ⓒ 한국테크놀로지


이번 서산석림 지역주택조합 건설 수주를 확정하면서 대우조선해양건설은 이달에만 약 806억원의 신규 수주에 성공했다.

서산석림 지역주택조합은 지난 2016년 4월 조합설립인가를 받아 2018년 4월 사업계획 승인을 얻었다. 

총 공사 도급 금액은 약 429억원으로 충남 서산시 석림동 493-1번지 일원에 △연면적 약 3만6055㎡(약 1만906평) △대지면적 약 1만1772㎡(약 3561평) △지하 2층~지상 20층 6개동 총 266세대 규모로 아파트 단지가 조성된다. 

해당 단지는 오는 9월 착공 예정이며 27개월 후인 2021년 11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에 수주한 429억 규모의 공사는 당사가 수주한 최초의 지역주택조합 건설로 회사의 사업 영역이 확장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해당 분야의 사업 능력을 강화해 지역주택조합 전문 건설회사로 거듭 나겠다"라고 포부를 전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