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와이코스메틱, 황칠 원료 이용한 '천년의 비수' 미스트 선봬

2019-08-13 15:51:33

- KC피부임상연구센터 인체 적용 테스트 결과 비자극 물질로 판단

[프라임경제] 에스와이코스메틱(대표 남원)이 황칠 원료를 바탕으로 한 '천년의 비수' 미스트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최근 친환경 제품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화학성분이 들어가지 않고 피부 자극이 없는 화장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에스와이코스메틱이 카즈흐스탄 뷰티 박람회에서 선보인 '천년의 비수' 미스트가 현지 고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었다. ⓒ 에스와이코스메틱


이런 가운데 에스와이코스메틱에서 출시한 '천년의 비수'는 대한민국에서만 유일하게 자생하는 황칠 나무 잎 추출물을 바탕으로 △정제수 △해수 △프로방스장미꽃수 △버지니아풍년화수 △알로에 베라잎 추출물 △편백수 △라벤더오일 △할미꽃 추출물 △에리스리톨 △마트리카리아 추출물 △피이지-60 하이드로제네이티드캐스터오일 △다이프로필렌그라이콜 등 총 28가지의 자연 성분으로 아기 피부부터 성인 피부까지 남녀노소 누구나 사용 가능한 저자극 미스트다.

실제 KC피부임상연구센터에서 인체 테스트 실험 결과, '천년의 비수' 미스트 피부 자극 지수는 0.00으로 비자극 제품으로 판정됐다. 

또 '천년의 비수'에 쓰이는 '황칠'과 현재 많은 화장품과 의약품의 원료로 쓰이고 있으며 호랑이풀이라고 불리는 '병풀'과 비교했을 때 황칠 잎 추출물이 병풀 추출물 대비 일산화질소(NO)생성량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피부재생능력에서도 병풀 대비 황칠이 유의적인 증식 활성이 더 많이 나타나 피부세포 재생 활성에서 더 우수한 것으로 조사됐다. 

남원 에스와이코스메틱 대표는 "'천년의 비수' 미스트는 화학성분 없이 피부 트러블을 케어해 준다"며 "'천년의 비수' 미스트는 자연 성분의 천연 보습 미스트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저자극 미스트"라고 말했다. 

한편 에스와이코스메틱은 고기능 천연 화장품 브랜드인 인큐젠을 제조, 국내 병원과 피부 관리실등에 공급하고 있으며, △중국 △일본 △태국 △베트남 등 해외지사를 두고 수출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