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서포면 김정우 농가, 올해 첫 벼 수확

2019-08-13 15:01:37

- 모내기 후 115일만, 극조생종 백일미 5톤 수확 예상

▲사천시 서포면 김정우 농가가 올해 첫 벼 수확을 하고 있다. ⓒ 프라임경제

[프라임경제] 사천시 서포면 김정우 농가가 13일 여름의 무더위를 이겨내고 자란 극조생종 백일미를 첫 수확했다.

이번에 수확된 백일미는 극조생종, 쌀 외관 양호, 도열병저항성, 내풍성이 강한 품종으로 모내기를 한지 115일 만에 수확했다. 수확량은 5톤을 예상하고 있다.

사천시는 조기 수확으로 노동력 분산 및 농가소득향상을 위해 벼 조기재배 단지조성 사업 40헥타를 추진했으며, 백일미를 시작으로 8월 중순부터 해담벼, 조평벼를 차례로 수확해 추석 전 햅쌀용으로 조기출하 할 예정이다.

사천시 관계자는 "쌀시장 개방과 쌀값 하락 등으로 어려움에 직면한 쌀 전업농을 보호하기 위해 쌀 생산기반 조성사업 등 안정적인 소득창출을 위해 다양한 방법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