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모두뉴스] 함안군에서 집모양토기와 사슴모양의 잔이 더 발견됐어요

2019-09-10 23:37:57

- 바닥부분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추가로 집모양토기 1점, 동물모양 뿔잔 머리 부분을 찾았어요

▲함안군에서 더 찾아낸 집모양토기와 사슴종류의 머리모양의 잔이예요. ⓒ 프라임경제


[프라임경제] 경상남도 함안군에서 지난 5월 말이산고분군 45호분을 공개했어요. 이후 이곳에서 집모양 토기 1점과 동물모양의 뿔잔(머리에 해당하는 부분)이 지난 7월15일 추가로 발견됐어요. 함안군은 아라가야의 옛 수도예요. 아라가야는 가야 6국의 한 나라예요.  

지난 5월 사람들에게 발견된 것을 처음 보여줬을 때는 동물모양 뿔잔은 머리부분이 확인되지 않아서 정확한 형태를 알 수 없었어요. 하지만 이번에 바닥부분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나온 유물과 함께 보니, 사슴 종류에 해당하는 동물인 것이 밝혀졌어요.

이 과정에서 기존 집모양 토기보다 큰 형태의 집모양 토기 1점이 깨진 상태로 발견돼 현재 원래 상태로 만드는 중이에요. 사슴류 모양 뿔잔은 사슴류의 동물이 뒤를 돌아보는 모습을 나타냈어요.

크기는 길이 17.1㎝, 높이 19.4㎝로 잔에 달린 받침 부분에는 아라가야의 상징적인 불꽃무늬가 새겨져 있고, 납작한 원모양의 몸체와 과장된 엉덩이 그리고 아래로 쳐진 꼬리를 붙인 후 'U'자 모양의 뿔잔을 올려 만들어 졌어요.

유물을 보고 평가한 전문가들은 "45호분 사슴모양 뿔잔을 살펴보니, 사슴 또는 노루로 예상된다"고 말했어요.

한편, 이번에 발견된 추가유물은 함안박물관에서도 전시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이야기할 계획이예요. 또 발굴조사로 얻거나 알게 된 내용은 올해 2019년 12월에 열리는 아라가야 국제학술회의에서 알려준대요.




휴먼에이드 '쉬운말뉴스' 자원봉사 편집위원

김승준(중앙고등학교 / 2학년 / 18세 / 서울)
한서준(양정고등학교 / 2학년 / 18세 / 서울)
최민석(경기과학고등학교 / 2학년 / 18세 / 서울)




휴먼에이드 '쉬운말뉴스' 감수위원

김시훈(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25세 / 서 울)
이광수(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26세 / 서 울)
안태익(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30세 / 서 울)
노경진(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34세 / 서 울)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