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엔티테크, 8월 동안 총 15개 기업에 투자

2019-09-04 12:04:47

- 7월 엑셀러레이터 2.0 출범 이후 '5G 엑셀러레이터' 내세워

[프라임경제] 팁스(TIPS) 운영사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는 액셀러레이터 2.0체제 출범 이후 8월 한 달 동안 총 15개 기업에 투자했다고 4일 밝혔다.

▲ⓒ 씨앤티테크

지난 7월 씨엔티테크는 액셀러레이터 2.0 체제를 출범, 5G 액셀러레이터라는 슬로건 아래 '빠르고 겸손한 피드백' '신뢰성 있는 투자' 두 가지 전략을 내세웠다.

이 전략을 토대로 8월 동안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적극적인 투자 활동을 추진했으며, 주요 투자 분야는 △AI △푸드테크 △바이오 △의료 △블록체인 등이다.

프리A 규모 투자사로는 CAD파일의 경량화 기술을 개발한 △팀솔루션, 식당과 도매업자들 간의 식자재 플랫폼을 개발한 △리테일영, 외식 배달업 통합 정산 플랫폼을 개발한 △푸드노트서비스, 리빙테크 전문기업 △이디연, 통합 물류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한 △아워박스, 디지털 사이니지 시장을 선도하는 △플러스티브이 등이다. 

초기 단계의 투자사로는 인공지능 챗봇 빌더를 개발한 △미스테리코, 지도기반 여행플래너 서비스를 제공하는 △트래블리맵, 텍스트·문서를 디지털 영상 콘텐츠로 변환하는 기술을 개발한 △웨인힐스벤처스, 음성기반 지능형 상담봇을 개발한 △아이컴시스, 웹 기반 공유공간 관리 플랫폼 개발 기업 △나길테크, 블록체인을 활용해 작품의 소유권을 분할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을 개발한 △아트블록 코리아,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 및 자폐스펙트럼장애(ASD)를 위한 BT·IT 통합 케어 프로그램을 개발한 △진원온원, 구강치료 제품을 개발한 △티엔에이 등이 있다.

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는 "앞으로도 유망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지속 투자하고 그들이 잘 성장하도록 밀착해서 도울 것"이라며 "씨엔티테크와 스타트업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다양한 혁신 사례를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씨엔티테크는 지난 2012년 이후 현재까지 스타트업 250여 개를 육성하며 70개 이상 기업에 투자해 4개 기업을 성공적으로 엑시트(자금 회수) 한 바 있다. 후속 투자 유치 기업은 10개 이상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