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매출 일부 범죄피해 위기가정 기부 캠페인 실시

2019-09-04 12:50:45

-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 신계약 매출 1%적립 "상품명처럼 착한 기부 할 수 있어 영광"

[프라임경제] 흥국생명(대표이사 조병익)은 지난 3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서울지방경찰청과 간담회를 갖고 범죄 피해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을 지원하는 기부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는 조병익 흥국생명 대표,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 이용표 서울지방경찰청장이 참여한 가운데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진행됐다.

▲지난 3일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좌측부터) 흥국생명 조병익 대표, 서울지방경찰청 이용표 청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송강호 서울후원회장이 서울시내 범죄피해가정을 돕는 기부 캠페인 간담회를 진행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흥국생명


이번 기부캠페인을 통해 흥국생명은 현재 주력으로 판매하고 있는 상품인 '(무)흥국생명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 신계약 매출의 1%를 적립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한다. 

적립된 기부금은 강력범죄로 인해 피해를 입고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울시내 피해 가정 한 곳당 100만원에서 최대 500만원씩 전달된다.

조병익 흥국생명 대표는 간담회 자리에서 "흥국생명의 주력상품인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의 상품명처럼 착한 기부도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상품 판매가 더욱 활성화돼 서울시내 범죄피해가정에게 좀 더 많은 기부금이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무)흥국생명 가족사랑 착한종신보험'은 지난 6월 출시된 실속형 종신보험으로 가장의 책임이 중요하게 느껴지는 60세 이전의 사망보험금을 강화하고 이후의 사망보험금은 체감시킴으로써 보험료를 대폭 낮춘 가성비가 높은 종신보험이다. 

출시 이후 두 달 만에 9921건(7월 말 기준)이 판매되며 지속적으로 꾸준한 판매량을 이어가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