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청동, '효재'와 함께하는 릴레이 '행복나눔세트' 전달

2019-09-04 16:48:55

- 민간후원업체 연계 통해 저소득 홀몸어르신 방문·지원

[프라임경제] 삼청동 주민센터(동장 안영미)는 '효재' 대표 이효재와 민간후원업체 대표 등과 함께 삼청동에 거주하고 있는 저소득 홀몸어르신을 방문해 '행복나눔세트'를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이효재씨는 삼청동 주민센터, 민간후원업체 등과 함께 삼청동 관내 거주하는 홀몸어르신들을 방문해 지원하고 있다. ⓒ 효재


'행복나눔세트'는 삼청동 관내 거주하는 홀몸어르신을 실속있게 지원하기 위해 이효재 씨가 민간후원업체 대표들과 마음을 모아 만든 것으로 △서랍장 △와플케어 온열매트 △화장품 △참기름세트 등이 들어 있다. 또 '효재'에서 협찬한 한복을 입고, 영정사진을 찍어주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행복나눔세트'는 서랍장을 비롯해 △와플케어 온열매트 △화장품 △참기름 세트 등 다양하게 구성돼 있다. ⓒ 효재

이효재 씨는 지난 3월부터 삼청동 주민센터와 손잡고 매월 한 명의 홀몸 어르신을 선정해 '행복나눔세트'를 전달해 오고 있으며, 지난 5월에는 '가정의 달'을 맞아 △김영종 종로구청장 △정세균 국회의원 △유양순 종로구의회 의장과 함께 '행복나눔세트'를 전달하기도 했다. 

이번 후원대상자로 선정된 구○○ 어르신(80세)은 "혼자 살고 있는 노인을 찾아와 준 것만도 고마운데 귀한 선물까지 주고, 사진까지 찍어주며 말벗이 돼 주니 너무 고맙고 행복하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효재 씨는 "앞으로 더 많은 민간후원업체와 연개해 '행복나눔세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계획"이라며 "이 사업을 통해 기부와 나눔의 문화가 널리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