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말·행동에 일치 못해…반성"

2019-09-06 10:32:09

[프라임경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6일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말과 행동이 일치하지 못했다"며 "젋은 세대에 깊은 사과를 한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인사청문회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이어 조 후보자는 "저를 둘러싼 모든 의혹과 논란에 대해 최선을 다해 있는 그대로의 국민 여러분의 준엄한 평가를 받겠다"며 "제가 감당해야 할 소명인 법무·검찰 개혁을 완결하는 것이 국민들께 돌려드리는 것이 저의 책무라고 생각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