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골든레이호' 선박 전원 구조 관련 美 감사 서한 전해

2019-09-10 21:57:26

- 美 해안경비대 용기·헌신·감사…후속조치 만전 기해

[프라임경제]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 동부 해안에서 전도된 현대글로비스 소속 자동차운반선 '골든레이호' 선박 사고와 관련해 10일 트럼프 대통령 앞으로 서한을 보내 감사의 말을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 해안경비대의 신속하고 적극적인 노력으로 '골든레이호' 선박에 타고 있던 한국인 모두가 안전하게 구출된 것과 관련해 미국측에 감사 서한을 전했다. ⓒ 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서한에서 "우리 국민 4명이 미국 해안경비대의 신속하고 적극적인 노력으로 전원 구조됐다는 소식은, 오늘 아침 우리 국민들에게 큰 안도와 기쁨을 줬다"고 말했다. 

또 문 대통령은 칼 슐츠 미국 해안경배대 사령관에게도 "이번 구조 작업 과정에서 미국 해안경비대원들이 보여준 용기와 헌신을 치하한다"며 직접 서한을 보내기도 했다. 

한편 정부는 미국 관계 기관과 계속 긴밀히 협조하면서 구조된 선원 및 가족들에 대한 지원과 더불어 신속하고 공정한 사고원인 규명 등 후속 조치에도 만전을 기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한국인 선원 10명을 포함해 총 24명이 타고 있던 '골든레이호'는 지난 8일 오전 1시40분 미국 조지아주 브런즈윅항에서 약 12.6km 떨어진 해상에서 좌초돼 한국인 6명을 포함한 20명은 사고 7시간 만에 구조됐고, 나머지 한국인 4명은 10일 구조됐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