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기업 지원에 최선 다할 것" IBK창공 구로 2기 데모데이

2019-09-25 09:19:05

- 14개 스타트업 성과 최종 점검…IR피칭·부스 참관·네트워킹 등 진행

[프라임경제]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의 창업육성플랫폼 IBK창공(創工) 구로 2기 참여 기업들은 24일 '2019 IBK창공 구로 2기 데모데이'를 개최했다.

▲IBK창공 구로 2기 참여 기업들은 이 날 홍보를 위한 개별 부스를 운영했다. ⓒ 프라임경제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서는 올해 5월부터 5개월 동안 진행한 IBK창공 구로 2기 액셀러레이팅의 최종 마무리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의 연사가 이어졌다. 정 대표는 연사를 통해 대표적인 스타트업 성공 사례인 '키즈노트'의 사례를 들며 여러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또 기업 대표와 투자자들과의 교류에 대한 중요성을 거듭 강조하기도 했다.

정 대표는 "기업이 커 갈수록 외로워지는 자리가 바로 대표직"이라며 "오늘 자리에 참석한 여러분들은 투자자들을 적극 이용해 더 현명한 경영을 이뤄가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IBK창공 구로 2기 참여 기업들이 투자 유치를 위해 IR피칭을 진행하는 모습. ⓒ 프라임경제

이후 참여 기업인 △디타임 △라라스윗 △마린이노베이션 △블루레오 △비주얼캠프 △투블루 △펄핏 △픽셀로 △씨앤테크 △엔토소프트 △탱커펀드 △트라이큐빅스코리아 △에이지엣랩스 △플러스티브이 등 총 14개 기업들이 IR피칭을 이어갔다.

IR피칭이 종료된 후 쉬는시간에는 부스 참관과 네트워킹 등이 이어졌다. 참여 기업들은 이 시간을 통해 투자 유치 등을 위한 자사의 성장 가능성을 알렸다.

IBK창공은 창업기업에게 투융자, 컨설팅, 사무공간 등의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지원하는 창업육성플랫폼으로 현재 마포와 구로, 부산 세 곳에서 운영 중이다. 기업은행은 지금까지 119개의 육성기업에게 총 278억원의 대출과 투자 등을 지원했다. 

또 IBK창공 구로 2기 기업들에게 총 72억원의 금융지원과 405건의 법률·지식재산권(IP)·비즈니스모델(BM)·기업설명회(IR) 등 1대1 전문가 멘토링, 벤처캐피탈리스트(VC)를 대상으로 한 모의IR 36건 등을 후원했다. 

그 결과 IBK창공 구로 2기 기업들은 62건의 사업계약과 업무제휴, 23건의 특허출원·등록 등의 성과를 얻는 쾌거를 이뤘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혁신성장 기업을 위한 투자생태계 조성과 금융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