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1전비, 부대인근 농촌 일손돕기 나서

2019-10-23 20:58:26

▲1전비 장병들이 비닐하우스 배수로를 정비하고 있다. ⓒ 공군 제1전투비행단

[프라임경제] 공군 제1전투비행단(이하 '1전비')은 21일부터 24일까지 '2019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한다.

1전비 장병 160여명은 나흘 동안 부대인근에 위치한 명화마을과 유림마을, 대촌마을, 송정마을, 복호마을 총 5곳을 방문해 농사일을 도울 계획이다.

마을을 방문한 장병들은 2~5명씩 조를 이루어 비닐하우스 배수로 정비, 양파밭 비닐 씌우기, 토마토 순 지지대 설치, 팥 수확 등 마을주민의 요청에 따라 필요한 일들을 돕고 있다.

농촌일손돕기에 참여한 계획처 조용헌 원사는 "장병들과 함께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농촌의 일손을 거들 수 있어 기쁘다"며 "장병들의 노력을 통해 농민들이 시름을 덜 수 있도록 남은 기간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전비는 지역사회와의 상생과 화합을 위해 농촌일손돕기를 비롯해 태풍피해지역 대민지원, 경로당 봉사활동, 하천 및 해수욕장 환경정화활동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