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공작소 "장애인 스스로 행복을 만들어가는 공간"

2019-10-25 12:05:29

- 제주신화월드, 제주 1호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행복공작소' 인증식 진행

[프라임경제]  제주신화월드가 지난 4월에 출범한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행복공작소(대표 임택빈)가 제주도 내 최초로 장애인표준사업장 인증을 받고 행복공작소 인증식을 24일 진행했다고 밝혔다. 

▲24일 △임택빈 행복공작소 임택빈 대표이사 △송우석 람정엔터테인먼트코리아 대표(중앙 좌측) △남명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주지사장(중앙 우측) △이수안 제주맞춤훈련센터 센터장(중앙 좌측 두 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신화월드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행복공작소 인증식이 진행됐다. ⓒ 제주신화월드


제주도 내 장애인 인구는 전체 인구의 5% 이상(등록 장애인 3만5000여명)을 차지하고 있지만, 이들을 위한 고용 기회는 상대적으로 적다. 

이에 행복공작소는 도내 장애인들의 고용 기회를 확대해 경제적 자립을 도모하기 위해 출범해 현재까지 23명의 장애인을 채용했다. 

특히 이 중 20% 이상은 상대적으로 일반적인 근무 환경에 적응하기 어려운 중증 장애인으로 구성됐으며, 20대부터 60대까지 전 연령을 아우르고 있다.

행복공작소는 채용한 직원들에게 안정적이고 지속가능한 근무 환경을 만들기 위해 개별 상황과 업무 선호도를 고려해 제주신화월드 내 △카페 △조경 △미화 등 분야에 배치하는 맞춤형 사업장인 것이 특징이다. 

임택빈 행복공작소 대표이사는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 행복공작소는 제주신화월드와 함께 하는 장애인들이 스스로 인생의 주체가 돼 행복을 만들어가는 공간"이라며 "제주도 내 최초이자 유일의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으로서 경제적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장애인들이 각자 가정에서 자랑스러운 가장이자 지역사회의 책임 있는 구성원으로 일어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인증식에는 △임택빈 행복공작소 대표이사 △송우석 람정엔터테인먼트코리아 대표 △남명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주지사장 △이수안 제주맞춤훈련센터 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