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한국디지털미디어 고교에 '우정학사' 준공

2019-10-31 15:07:08

- 이중근 회장 아호 '우정(宇庭)'에서 이름 따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우정학사 준공식에서 관계자 및 학생 대표들이 축하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왼쪽에서 일곱 번째 김종현 이산학원 이사장, 여덟 번째 부영그룹 신명호 회장. ⓒ 부영그룹



[프라임경제]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에 위치한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우정학사 공사를 마무리하고 31일 준공식을 가졌다.

준공식에는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신명호 회장과 임직원과 이영권 대화알미늄 사장, 차성수 한국교직원공제회 이사장, 이동흡 안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이 찾아와 준공을 축하했다.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관계자로는 김종현 학교법인 이산학원 이사장과 김승억 법인사무국장 등과 박주현 교장을 비롯한 학생과 교직원, 학부모 등 약 600여명이 참석했다.

이중근 회장의 아호인 '우정(宇庭)'에서 이름붙인 '우정학사'는 학습‧편의시설 등이 갖춰진 기숙사로 연면적 약 1320㎡에 3개 층, 33실(1실당 4인), 총 132명을 수용할 수 있다.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신명호 부영그룹 회장은 "우정학사에서 꿈과 재능을 키워나가 훗날 국가와 지역사회를 위한 훌륭한 인재로 성장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종현 학교법인 이산학원 이사장은 "우정학사 건립 기증을 통해 학교발전의 토대를 마련해주신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님 이하 임직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우정학사는 미래 인재 양성을 통한 인류공영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영그룹은 전국 초‧중‧고교에 기숙사를 비롯해 도서관·역사관·급식소 등 100여 곳의 교육시설을 무상으로 건립해 기증하고 있으며, 지난 8월에는 경남 소재 창신대학교의 재정기여자로 함께 하기로 하고 2020년도 신입생 전원을 우정(宇庭)장학생으로 선발해 1년간 등록금 전액을 장학금으로 지원하기로 하는 등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갈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