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갈라 만찬 참석

2019-11-04 11:47:12

-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 위한 각국의 지속적 지지 요청

[프라임경제] 문재인 대통령은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에 앞서 지난 3일 올해 아세안 의장국인 쁘라윳 태국 총리가 마련한 갈라 만찬에 참석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쁘라윳 태국 총리가 마련한 갈라 만찬에서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을 위한 각국의 지속적인 지지를 요청했다. ⓒ 청와대


갈라 만찬에는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뿐 아니라 동아시아 정상회의에 참석하는 정상 및 배우자들이 모두 자리를 같이한 역내 화합의 장이었다. 

특히 주최국인 태국은 동남아시아의 쌀 문화, 아세안 문화의 다양성, 아세안 문명 등 3부로 구성된 다채로운 문화 공연을 선보여 참석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또한 각국 정상 및 배우자들은 태국이 이번 정상회의의 주제인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파트너십'에 맞춰 재활용 플라스틱과 태국 비단을 혼방해 만든 넥타이, 스카프, 숄을 착용하고 만찬에 참석해 지속 가능한 발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태국의 노력이 잘 드러나도록 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아세안 정상들과 자유롭게 환담하며 "3주 앞으로 다가운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아세안 정상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다시 한 번 당부한다"며 "오는 11월25일 부산에서의 만남을 기약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최근 한반도 정세에 대한 우리 입장을 설명하고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진전을 위한 정상들의 지속적인 지지를 요청한다"며 각국 정상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