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CS, 창립 10주년 맞이 두리모 자립 지원 플리마켓 개최

2019-11-06 11:41:05

- 900만원 상당의 수익금 미혼모자 보호시설 6곳에 기부

[프라임경제] KT CS(대표 양승규)가 6일 대전 서구 KT인재개발원에서 미혼모자가족복지시설 아침뜰(원장 정영선)과 함께 '하트너X원더맘 플리마켓'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KT CS가 6일 대전 서구 KT인재개발원에서 미혼모자가족복지시설 아침뜰과 함께 '하트너X원더맘 플리마켓'을 개최했다. ⓒ KTCS

KT CS의 '하트너X원더맘 플리마켓'은 두리모가 자립 교육을 통해 배운 기술로 만든 수공예품 및 제과제빵과 직원들이 기부한 물품을 판매하는 바자회이다. 판매수익금은 두리모 자립을 위해 기부된다.

올해로 5회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창립 10주년을 맞이해 KT CS 대전 본사를 비롯해 전국 5개 지역본부가 11월 한달 동안 릴레이로 진행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6명의 두리모와 15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해 △수제비누 △키링 △핸드메이드 소품 △제과제빵 △임직원 기부물품 등 1000여점을 판매했다.

이번 릴레이 플리마켓을 통해 총 900만원 상당의 수익금은 대전 아침뜰, 대구 잉아터, 광주 편한집 등 KT CS와 결연을 맺고 있는 6곳의 두리모 기관에 기부될 예정이다.

유태흥 KT CS 경영기획총괄 전무는 "'하트너X두리모 플리마켓'은 두리모와 임직원 모두에게 즐거운 기업문화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도 전 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두리모 자립 지원에 대한 전사적 공감대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