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넷면세점, 내국인 대상 '갓포인트' 도입

2019-11-08 14:50:49

[프라임경제] 신세계인터넷면세점은 내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면세품 구매 및 다양한 활동을 통해 적립되고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자체 포인트 제도 '갓포인트'를 도입한다고 8일 밝혔다. 

갓포인트는 한도 제한 없이 적립이 가능하며, 유효기간 내 1000원 이상 결제 시 보유 포인트를 100% 사용할 수 있다.

오픈 기념으로 7일부터 오는 18일까지 △버버리 △시슬리 △크리드 △빅토리아시크릿 등을 포함해 총 16개의 럭셔리 뷰티 브랜드에서 화장품 및 향수 구매 후 인도 완료 시, 결제 금액의 5%를 갓포인트로 제공한다. 포인트는 상품 인도 후 익일 자동 지급되며, 유효기간은 지급일로부터 1년 내이다.

▲신세계인터넷면세점이 내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면세품 구매 및 다양한 활동을 통해 적립되고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자체 포인트 제도 '갓포인트'를 도입한다. ⓒ 신세계면세점


더불어 갓포인트를 추가로 받을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신세계면세점을 이용하는 내국인이면 누구나 월 10회에 한해 출석 체크 1회당 100포인트를 적립해 주고, 출국정보를 등록하거나 마케팅 수신 동의 시 각각 500포인트를 추가 제공한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면세점 필수 구매 리스트인 화장품과 향수를 구매하는 내국인 고객들에게 갓(GOD)포인트 서비스 명칭에 걸맞은 빅(BIG) 혜택을 제공하고자 했다"며 "뷰티 놀이터, 코덕들의 성지인 신세계면세점에서 폭넓은 쇼핑과 더불어 다양한 혜택까지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